조회 수 507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아침은 도다리쑥국 먹으러 팔도식당 선택

경상남도 통영시 안개2길 25-6 (경상남도 통영시 무전동 987-6)  전화번호:  055-642-6477 
 
 

typaldo1.jpg

 

typaldo2.jpg

서호시장에도 유명한 곳이 있던데, 이 곳은 '현지인이 가는~' 이런 설명으로 소개되어 있어서 갔는데 가격도 그렇고 탁월한 선택이었다.

대개 13,000원 정도 하던데. 이집은 12,000원 ^^

 

 

typaldo3.jpg

와~ 반찬들이 역시~  

 

 

 

typaldo4.jpg

간장양념 콩잎. 짜지 않아서 좋다.

 

 

 

 

typaldo5.jpg

생선 조림들은 대부분 맛있다.

 

 

typaldo6.jpg

하일라이트, 멍게 무침.  젓갈이 아니고 알싸한 봄냄새가 가득한 짜지 않은 멍게 무침이었다.

다 먹고 한번 더 주셨다.  손님상에 잘 내오지 않는 반찬이라고 한다.

 

 

typaldo7.jpg

도다리쑥국.  얘기를 들어 보니 지금 2월은 아직 쑥이 이른 철인데, 단골 손님들이 일찌감치 찾기 때문에 겨울에도 계속 한다고 한다.

생선탕을 먹어 본 이후로 (여수장어탕, 시락국도) 국물이 참 그윽하다는 것을 알겠더라.  생선탕에 쑥이라...  

 

 

typaldo8.jpg

국물 맛은 조금 짜게 느껴졌다.  살짝 싱거웠으면 하는 바램이다.  

도다리쑥국 한그릇이 12,000원 이라면 비싸게 생각되지만 계절 별미인 것도 그렇고 남도 쪽으로 오면 반찬들이 푸짐해서 더 좋다.  그 가격에 이런 것들 모두 포함되니까..  여수에서 하모 샤브샤브 먹을 때 거의 모두 못 먹어 봤던 해산물 반찬들로 쫙 깔려 있던 상황과 비슷하다.

 

 

typaldo9.jpg

김 구이에 멍게 무침을 얹어서.  반찬 가득 배불리 많이 먹어서 아점으로도 딱이었고 든든해서 오늘 잘 돌아 다닐 것 같은 느낌이다.

 

 

typaldo10.jpg

 

 

typaldo11.jpg

식당 공간이 꽤 큰 편이다.  우린 아침 식사 시간을 벗어나서 조금 늦게 도착했기 때문에 완전 한가함~

 

 

 

 

 

?
  • ?
    2016.03.09 13:45
    어줍잖은 한정식집에서 상을 채우려고 가지수만 잔뜩 차려놓은 그런 상보다 백번낳은 집.
    알찬 반찬들...먹고 싶은 반찬들만으로 채워진 한정식집이 아닌 한정식집!!
    통영여행 식당 중에 알려지지 않았으면 하는 집. 완소식당...^^

  1. 수원 보영만두

  2. 금강식당 (무주어죽)

  3. 속초 어장물회

  4. 옛 북청 아바이순대 (속초)

  5. 바닷물 손두부 (청양)

  6. 칠갑산 맛있는 집 (청양)

  7. 거북선 유자빵

  8. 팔도식당 - 도다리쑥국 (통영)

  9. 통영바다 횟집

  10. 원조시락국 (통영)

  11. 비엔나커피

  12. 미친 탕수육 (제주)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8 Next
/ 28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