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23
    Jan 2008
    21:54

    동균이 만 7세

    2008년 1월 21일 월요일, 동균이 만 7세 생일. 사랑한다, 나의 아들. 동균이 덕분에 맛난 케익 먹어보네. 애경백화점 딸기 생크림인데 에효~~ 맛있어. 크림은 질리지 않고 빵은 어떻게 말해야 하나, 촉촉히 젖어 있다...
    By최유진 Views2034
    Read More
  2. 23
    Jan 2008
    21:47

    취학통지서

    지난 주에 나온 동균이 취학통지서.. 드디어 학교에 간다. 드디어 나도 학부모가 되는구나 (이제서...). 동창들은 중학교 엄마들인디~~ 비교라는 것은, 비슷한 수준에서나 가능하다. 나 다닐 때랑은 비교할래야 할 수...
    By최유진 Views2052
    Read More
  3. 01
    Jan 2008
    16:24

    티오비오

    신도림 테크노마트 6층에 있는 Tiovio 장난감 월드. 오픈한지 얼마 안되기 때문에 깨끗하고, 휴가낸 날 한가하게 모처럼 2시간 정신없이 놀았으나 역시 입장료의 압박은 큰 부담이 되어 여러번 가기도 어렵고, 놀아 ...
    By최유진 Views2115
    Read More
  4. 09
    Dec 2007
    17:09

    선아의 그림

    엄마 아빠 그려서 각각 방에 지가 붙여 놓은 그림.
    By최유진 Views2126
    Read More
  5. 04
    Dec 2007
    15:52

    산타잔치

    올해는 유치원 안에서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해마다 동네 돌아 다니면서 노래 부르고 춤추고 거리에서 행사하는 것이 시기 반, 부러움 반을 샀는지도.. 대신 1시간 반 안에 4개 프로그램을 이리 저리 쫓아 당겨야 하...
    By최유진 Views2041
    Read More
  6. 28
    Nov 2007
    09:06

    창의력 키우기

    모든 교육은 책을 많이 읽어서 창의력이 풍부한 사람으로 자라게 하는데 포커스가 맞춰져 있다. 유치원 아이들의 학습지도 그렇고, 극성맞은 엄마들은 예전엔 돌쟁이부터 그랬지만 지금은 태어나자마자 창의력, 뇌 키...
    By최유진 Views1852
    Read More
  7. 17
    Nov 2007
    23:35

    2007년 재롱잔치

    1년 유치원 행사 중 가장 큰 행사일 거다. 매년 아이들의 재롱잔치가 되면 벌써 1년도 다 흘러 갔구나라는 생각이 절실해진다. 더구나 동균이의 유치원 마지막 재롱잔치라고 생각하니 내내 아쉽기만 했던 시간. 아이...
    By최유진 Views2121
    Read More
  8. 17
    Nov 2007
    23:12

    화장

    재롱잔치에 여자 아이들 화장 시키는 게 은근 재밌다. 선아도 작년 보다 쪼금 더 진하게 했더니만 장난감 가지고 노는 거 마냥 나도 흥미롭다. 동균인 이상하다고 놀리지만.. 옥동자니 뭐니... 남자 아이들은 연하게 ...
    By최유진 Views2160
    Read More
  9. 20
    Oct 2007
    21:22

    파란나라 아빠랑 프로그램

    엄마랑 갯벌체험에 이어 '아빠랑 프로그램'을 실시했다. 프로그램 내용을 거의 비밀에 부친 채.. 어찌 보면 쉬는 토요일에 귀찮을 수도 있지만, 아이들은 주말에 또 하나의 뜻깊은 페이지를 새겨 간다. 엄마는 참여할...
    By최유진 Views2258
    Read More
  10. 20
    Oct 2007
    21:10

    등갈비

    조막만한 손으로, 입으로, 이빨로 한치 살점도 남기지 않고 발라먹는 명사수 유선아~~ 고기를 좋아하는 동균이보다 뜯어 먹는 솜씨는 더 기막히다. 선아도 요즘 점점 고기를 더 잘 먹는다. 롯데마트에서 한 줄에 근 ...
    By최유진 Views2174
    Read More
  11. 03
    Oct 2007
    22:26

    Happy Birthday Dear My Husband

    내일이 생일인데 덕분에 낮엔 집 근처에 생긴 VIPS가서 간만에 싱싱한 연어도 먹어 보고.. 블루베리 케익 작은 거.. 보라색이 눈에 확 띄어 고른 케익. 크림은 엄청 포슬하고 빵도 부드럽고 촉촉하다. 생일 축하해요....
    By최유진 Views2278
    Read More
  12. 03
    Oct 2007
    22:22

    선아의 꽃게 알러지 사건

    싱싱한 활꽃게찜을 먹고 선아가 알러지를 일으켰다. 동균이도 그렇지만 좀 적게 먹어선지 심하진 않았고 두 녀석이 병원 신세를 진대다 특히 선아는 나 땜에 잘 먹던 먹거리 하나를 줄여 버린 거 같아서 난 내내 우울...
    By최유진 Views2495
    Read More
  13. 13
    Sep 2007
    13:43

    광명 스피돔

    광명시에 있는 Speedom, 경륜장이다. 오후에도 날씨가 좋아서 아이들이 어디 가자고 하는 통에 반짝 아이디어로 검색해서 결정한 곳. 좀 돌아가도록 위치가 표시되어 있었지만 덕분에 중간에 시골길 비스무리한 곳으...
    By최유진 Views2098
    Read More
  14. 02
    Sep 2007
    17:21

    엄마랑 갯벌체험학습

    대부도 옆 선감도라는 곳에 '어촌체험마을'이란 곳으로 유치원 갯벌체험학습을 떠났다. 올해는 엄마랑 가는 거란다. 혹시나 했는데 역시나 거의 모든 엄마들이 참여했다. 기타 가족들도 가능~ 난 더구나 두 녀석이라...
    By최유진 Views1816
    Read More
  15. 21
    Aug 2007
    15:32

    책 읽기가 좋아

    http://www.gitan.co.kr/Event/Event_View.asp?EventID=412&mn=200기탄 세계명작 동화와 우리 전래 동화 전집, 각각 50권 짜리를 카드 할부로 질러 버렸다. (매번 느끼지만, 정말 외상이면 소도 잡아 먹는다 -_-) 에...
    By최유진 Views1708
    Read More
  16. 21
    Aug 2007
    15:23

    변화를 추구하다

    미장원 가자고 조르는 것을 무시하기 근 2주.. 그러나, 엉킨 머리 빗질하는 것도 짜증나구, 선아는 물론 목적이 딴데 있었으니, 바로 미장원에 가면 매니큐어를 바를 수 있기 때문이다. 나도 참 딸 아이한테 그렇게 ...
    By최유진 Views2104
    Read More
  17. 17
    Aug 2007
    14:31

    선아의 웃음 소리

    내가 낳았지만, 여자애가 둘째라 그런지 정말 갈수록 더 엉뚱해진다. 아니, 본래 그랬는데 내가 너무 방치해서 (?) 키워서 그런가.. 귀엽긴 해도 걱정스러운 행동들도 좀 있다. 시청 앞 바닥 분수대에서 엎드려 헤엄...
    By최유진 Views1759
    Read More
  18. 07
    Aug 2007
    09:50

    Lotte World

    '가족사진'은 몇 년 만에 한번씩 찍는 거 같다. 왜 그리 안되는지.. 어느 집이나 마찬가지로, 아이들 사진으로 홈피 가족란이 도배된다. 근데, 간만에 찍으면 꼭 두 녀석 중 한명은 저렇게 영~ 아닌 표정을 하고 있다.
    By최유진 Views2020
    Read More
  19. 03
    Aug 2007
    17:31

    롯데월드에서...

    엽기적인 표정 짓기.. 까불긴.. F90X + 24 ~ 135 Sigma Lenz + 200 코닥 필름) 2007년 7월 31일
    By최유진 Views1960
    Read More
  20. 22
    Jul 2007
    17:56

    극장가기

    기억으로, 아이들이 극장에서 영화를 본 건 처음인 거 같다. 파워레인저 우리말 녹음이었으나 기대보다 별로 재미없어라 했다고 한다. 남편이 애들을 데리고 들어갔다. 디즈니나 드림웍스같은 애니매이션 전문 작품들...
    By최유진 Views2028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23 Next
/ 23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