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여행의 에필로그.. 프롤로그

    7월 25일 (토) 저녁 6시 40분 남해안 드라이브 7월 26일 (일) 저녁 6시 독일마을 노이하우스 아쉽다... 꿈같다... 아득하다... 여행이 좋은 이유는, 돌아 갈 집이 있어서 라고 했다. 그렇지 않으면 방랑에 그칠 뿐. 그래도 언젠가는 다시 그 장소에 돌아 가보...
    Date2015.08.06 By최유진 Views986
    Read More
  2. 중남미문화원에서

    겨울을 재촉하는 간밤에 내린 비로, 은행 나무는 이제 완전히 헐벗은 모습이 되었다. 활활 타오르는 단풍의 절정을 지나, 을씨년스러운 낙엽의 시간을 끝으로, 사방 천지가 차례대로 동면에 들어가고, 하지만 다시 또 수개월 후 깨어나는 자연의 진리는 신비롭...
    Date2013.11.25 By최유진 Views1460
    Read More
  3. 늦가을의 변산, 선운산

    2013년 11월 2일 변산 직소폭포, 내소사, 11월 3일 선운산 늦가을 풍경
    Date2013.11.08 By최유진 Views1441
    Read More
  4. 계절의 끝

    한살 씩 나이가 더 들수록 가을 사랑이 깊어간다. 특히, 늦가을.. 계절의 끝자락을 잡으려는 미련이 내 사진 컷에도 담겨지는 것 같다. 경기도 파주, 벽초지문화수목원에서...
    Date2012.11.12 By최유진 Views2066
    Read More
  5. 두 얼굴

    우리 나라에서 태백 지역 만큼, 시간 혹은 세월의 아이러니를 고스란히 안고 있는 곳도 없을 것이다. 행운으로 인한 부귀 영화를 꿈꾸는 오늘의 얼굴 속에는 견뎌 내기 힘든 과거의 역경이 담겨 있다. 수백개 광산들이 오롯이 5개만 남은 오늘.. 그 많은 광부...
    Date2012.07.17 By최유진 Views1961
    Read More
  6. 2012년 봄

    봄꽃은 늘 설렌다... 특히 이번 봄은 일교차가 크고 날씨가 쌀쌀해서 굳게 다문 꽃망울을 보며 좀처럼 모습을 드러 내지 않는 봄을 더 조급하게 기다렸던 것 같다. 벚꽃길.. 일본이 우리네 정신을 미혹시키고 빼앗기 위해 전략적으로 심었다지만 만개했을 때와...
    Date2012.04.26 By최유진 Views1815
    Read More
  7. 행복한 여행

    행복한 여행의 충족 조건들, 많이 있겠지만.. 나는 당연히 1순위로 날씨를 뽑는다. 그 외, 동반자, 한가로움 (비수기), 청결... 쾌적한 바람이 부는 여름 날씨였던 전주 한옥 마을에서..
    Date2012.04.25 By최유진 Views1747
    Read More
  8. 캐논 익서스 효과

    Canon Ixus의 재미있는 기능들..
    Date2012.03.24 By최유진 Views1951
    Read More
  9. 봄이 오는 소리

    3월 말 무척 변덕스러운 어느 날의 날씨.. 흐림, 햇빛, 쌀쌀한 바람, 눈, 흐림, 비, 그리고 다시 잠깐 나온 햇살... 찰나의 순간에도 봄의 기운을 큰 호흡으로 담으려는 나뭇 가지엔 새로운 계절을 알리는 자국이 남았다. canon ixus 310hs
    Date2012.03.24 By최유진 Views1664
    Read More
  10. 분홍 공주...

    집다리골 휴양림아래 계곡에서..
    Date2011.06.21 By Views1726
    Read More
  11. 숲 속에서

    이때 나도 당신을 찍었지..^^ 손에 들고 있는 사진기 보이지?
    Date2011.06.16 By Views902
    Read More
  12. 숲 속에서

    2011년 5월 22일 (일) 청태산 휴양림에서..
    Date2011.06.15 By최유진 Views1057
    Read More
  13. Angkor Wat Image

    2011년 4월 8일 ~ 4월 12일. 앙코르왓 3박 5일 여행
    Date2011.04.22 By최유진 Views1219
    Read More
  14. 2010년 가을

    동네 산책하면서 찍은 컷들.. 2010년 10월 24일 일요일 11월 6일 토요일
    Date2010.11.11 By최유진 Views1313
    Read More
  15. 아쉬움

    가을을 채 느끼기도 전에 겨울이 오는 것 같다. 언제부턴가 스치듯 사라지는 봄과 가을은 점점, 여름과 겨울의 사이에 잠시 과도기처럼 지나가는 존재같아서 많이 아쉽다. 지금 이 나이의 가을은 다시는 안 오겠지..
    Date2010.11.05 By최유진 Views1074
    Read More
  16. 사진가의 열정

    심산유곡 속의 사진사.. 무거운 카메라 장비와 삼각대를 메고 수십만년 전의 시간 여행을 떠난다. 태곳적 모습을 담으려는 그의 열정이 멋지다. 2010년 10월 17일 포천 비둘기낭)
    Date2010.10.20 By최유진 Views1265
    Read More
  17. 산악회 여행 흑백 사진

    여행을 간다고 하면 무조건 들뜨던 나이는 이제 지난 게 분명하다. 한가지 여행을 마치면 그 추억에 깊이 심취하기가 어려울 만큼 일상은 바쁘게 돌아가고, 또 다른 새로운 여정지를 선택하게 되면 과거의 추억은 순식간에 기억의 메모리로 넘어가서 한 쪽 구...
    Date2010.10.15 By최유진 Views1256
    Read More
  18. 가지 않은 길

    프로스트의 시에 나온 것처럼, 가지 않은 길에 대한 미련은 숨이 멎을 때까지 아련하게 남아 있을지도 모른다. 남이 가지 않은 길을 선택하는 데 대한 막연한 두려움과 언제나 결과를 중요시하는 듯한 분위기 속에서, 숲 속 길 나무 가지에 매달린 이정표 처럼...
    Date2010.10.15 By최유진 Views1154
    Read More
  19. 옥순봉 사진

    청학산악회 카페 출처..
    Date2010.04.01 By최유진 Views1181
    Read More
  20. 겨울 덕유산

    겨울 덕유산을 올라서 잠깐의 짬에 귤을 까먹을때 울 대장님이 찍어줬는데 참 마음에 드는 사진이다.
    Date2009.06.01 By Views1362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