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11.05 11:38

아쉬움

조회 수 1074 추천 수 33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가을을 채 느끼기도 전에 겨울이 오는 것 같다.
언제부턴가 스치듯 사라지는 봄과 가을은 점점, 여름과 겨울의 사이에 잠시 과도기처럼 지나가는 존재같아서 많이 아쉽다.
지금 이 나이의 가을은 다시는 안 오겠지..
?
  • ?
    2010.11.05 15:35
    일부러 포커스 나가게 한것같네...이쁘다 사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5 여행의 에필로그.. 프롤로그 1 file 최유진 2015.08.06 995
144 중남미문화원에서 2 file 최유진 2013.11.25 1469
143 늦가을의 변산, 선운산 1 file 최유진 2013.11.08 1451
142 계절의 끝 1 file 최유진 2012.11.12 2075
141 두 얼굴 file 최유진 2012.07.17 1963
140 2012년 봄 file 최유진 2012.04.26 1815
139 행복한 여행 2 file 최유진 2012.04.25 1747
138 캐논 익서스 효과 file 최유진 2012.03.24 1951
137 봄이 오는 소리 file 최유진 2012.03.24 1664
136 분홍 공주... 2 file 2011.06.21 1726
135 숲 속에서 1 file 2011.06.16 902
134 숲 속에서 file 최유진 2011.06.15 1057
133 Angkor Wat Image 1 file 최유진 2011.04.22 1219
132 2010년 가을 file 최유진 2010.11.11 1313
» 아쉬움 1 file 최유진 2010.11.05 1074
130 사진가의 열정 file 최유진 2010.10.20 1265
129 산악회 여행 흑백 사진 file 최유진 2010.10.15 1256
128 가지 않은 길 file 최유진 2010.10.15 1154
127 옥순봉 사진 file 최유진 2010.04.01 1181
126 겨울 덕유산 file 2009.06.01 136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